" 아버지의 사랑이 가정을 세운다. "

메뉴 건너뛰기

성 요셉 천주교 아버지 학교

자유롭게 자연스러운 방.. 뭐든 좋습니다.
+. 평화의 미소.
안녕하세요?
저는 아버지학교 8기 수료생입니다.
봉사자님들의 수고덕분에 그 어느 학교보다도 빡센, 성요셉천주교아버지학교를 무사히 졸업할 수 있었습니다.
아버지학교를 통해 아버지로서 저 자신을 되돌아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어 부끄럽기도 했지만, 좋은 아버지가 되는 방법을 배웠기에 기뻤습니다.
8기 아버지학교가 끝날때까지 저희를 인도해 주시며 보호해주신 주님께 감사와 찬미를 드리며, 모든 봉사자님들 가정에 주님의 사랑과 평화가 깃들기를 기도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모든 이에게 하느님의 축복이 넘쳐나기를 바라며 간단하게나마 감사의 인사글을 올렸습니다.
09/25/19.
이철우 미카엘 드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식 지원이 중단될 윈도우 7을 안전하게 사용하는 9가지 방법 administrator 2020.01.16 13115
공지 "주님을 사랑하기 위하여 뭉쳤어요"…가톨릭 찬양 사도단 '주사위' administrator 2016.11.22 69831
공지 전대사, 이것이 궁금하다 administrator 2016.10.07 71238
공지 학생 성화 미술대회 administrator 2016.04.13 71730
공지 인생덕목/김수환 추기경의 말씀 admin 2014.12.17 72423
공지 아빠밴드 허진호 사도요한 - 임쓰신 가시관 [1] admin 2014.08.20 77578
» 봉사자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2] 無念哲雨 2019.09.24 10170
38 사제 성추행 스캔들? 이젠 아무도 놀라지 않는다 administrator 2017.07.30 34195
37 [신상옥] 아픔 겪는 내 형제 찾아 administrator 2016.11.15 42475
36 하느님 당신은 나의 모든것 Thomas 2015.08.30 41315
35 우리는 무엇을 가지고 있을까요? Thomas 2015.05.30 41129
34 표징의 종결자~♤ roberto 2015.02.25 40956
33 기도~♡ roberto 2015.02.25 40755
32 사도행전 17-20 roberto 2015.02.25 40699
31 상대방을 배려하는 대화 roberto 2015.02.25 40660
30 경청과 공감,환대와 지지 roberto 2014.12.13 40696
29 새집~♡ roberto 2014.11.26 41519
28 아이에게 해서는 안되는 말 admin 2014.11.22 41236
27 시어머니와 며느리~♡ [1] roberto 2014.11.22 41491
26 어느날 문득 찬란한 봄날이 ~♡ roberto 2014.11.18 40713
25 육체적 고통과 영적인 눈 roberto 2014.11.17 40598
오늘 하루도 힘차고 멋진 승리 하는 삶이 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