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버지의 사랑이 가정을 세운다. "

메뉴 건너뛰기

성 요셉 천주교 아버지 학교

자유롭게 자연스러운 방.. 뭐든 좋습니다.

우리 눈속의 들보

2014.09.15 08:47

roberto 조회 수:82886

오늘의말씀(김종오신부.14.9.12.연중제23주.금)

“너는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면서,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루카.6,41)

우리 눈 속에 있는 들보가 큰 만큼 우리는 형제의 티만 바라보게 됩니다. 들보에 가려진 우리 마음의 눈이 좁아졌기 때문입니다. 들보를 깨닫는 만큼 우리 마음의 눈은 넓어집니다.

우리 눈 속에 있는 들보를 깨닫지 못하는 것은 우리가 자신을 보려고 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형제의 눈이 되어 자신을 보거나 혹은 자신에게 향하는 성찰의 눈을 키우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자신을 보려고 하지 않는 것은 두려움 때문입니다. 감당하기 힘든 아픔을 다시 마주 한다는 것이 두렵기 때문입니다. 고통을 넘어 반짝이는 신비스러운 자신을 알기가 두렵기 때문입니다. 자신을 사랑하기가 두렵기 때문입니다.

자신을 사랑하기가 두려운 것은 연약한 우리의 인간성을 싫어하기 때문입니다. 사람이기에 느낄 수밖에 없었던 분노나 슬픔 그리고 무력함이 너무도 고통스러웠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연약함 때문에 겪어야 하는 고통을 감당하기 힘들었기 때문입니다.

연약한 인간성을 우리가 거부하는 것은 우리가 참인간이 되기를 거부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참인간이 되기를 거부하는 것은 참 인간이 되어 우리에게 오신 예수님을 거부하는 것과 같습니다. 연약한 우리의 인간성을 아시고 오신 주님을 거부하는 것입니다.

우리 마음의 눈에 있는 들보는 우리가 거부하는 연약한 인간성입니다. 그것은 불완전하고 때로는 고통스러운 우리의 한계입니다. 삶이 고통스럽고 버거워 영혼의 방에 가두어 둔 무의식의 세상입니다. 그 들보는 주님께서 우리를 부르시는 거룩한 곳입니다.

우리 눈의 들보는 우리 마음의 밭에 묻혀있는 하늘의 진주입니다. 그 들보를 깨닫는 만큼 우리는 형제의 눈에서 하늘의 신비를 보게 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식 지원이 중단될 윈도우 7을 안전하게 사용하는 9가지 방법 administrator 2020.01.16 218949
공지 "주님을 사랑하기 위하여 뭉쳤어요"…가톨릭 찬양 사도단 '주사위' administrator 2016.11.22 140832
공지 전대사, 이것이 궁금하다 administrator 2016.10.07 157308
공지 학생 성화 미술대회 administrator 2016.04.13 142758
공지 인생덕목/김수환 추기경의 말씀 admin 2014.12.17 143587
24 육체적 고통과 영적인 눈 roberto 2014.11.17 78126
23 겸손-모든 덕행의 근본 roberto 2014.11.10 78121
22 야심만만 김제동 어록 100가지 모음 - 김제동 어록 admin 2014.10.12 78140
21 세상에서 행복해지는법 roberto 2014.10.03 78711
20 수호천사 기념일 roberto 2014.10.03 81983
19 이바고~♤ roberto 2014.09.26 82777
18 삶이 힘겨울때~♡ roberto 2014.09.26 83996
17 [과학 이야기] 치매라도 걸리면…평생 건강 위한 팁 5가지 admin 2014.09.24 83831
16 삶을 upgrade시키기 위해~♡ roberto 2014.09.23 82702
15 코러스의 감동~♡ roberto 2014.09.23 86709
14 인간 성숙 [1] 로벨또 2014.09.19 82230
13 최선을 다한다. 로벨또 2014.09.19 82826
12 이런 예수님이 너무 좋습니다~♡ roberto 2014.09.16 82774
11 종아리 마사지 roberto 2014.09.16 84263
10 매일 섭취해야할 음식 3가지 [2] roberto 2014.09.15 84061
» 우리 눈속의 들보 roberto 2014.09.15 82886
8 모든 이에게 모든 것 (Omnibus Omnia) roberto 2014.09.12 84605
7 행복하여라~ [2] roberto 2014.09.10 82062
6 가을 하늘 roberto 2014.09.10 83999
5 마음의 방 roberto 2014.09.09 86432
오늘 하루도 힘차고 멋진 승리 하는 삶이 되시길...